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구엄 해안가 4~5세 여아 추정 변사체 발견

제주해양경찰서(서장 강성기)는 4일 제주 애월읍 구엄 해안가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여자아이 변사체를 수습해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제주해경서에 따르면, 4일 저녁 6시 36분께 낚시중이던 낚시객으로부터 제주시 애월읍 구엄 해안가 갯바위에 영유아 시체가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에 제주해경은 경찰관을 현장으로 보내 시신을 수습하고 제주시내 병원에 안치시켰다.

발견당시 변사체는 해안가 돌 틈에 끼어 있었으며, 4~5세로 추정되는 여자아이로 파란색 상의에 꽃무늬 잠바를 입고 있었고, 검정색 쫄바지에 분홍색 끈이 달린 검은색 신발을 신고 있었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변사체의 신원을 확인하는 한편 부검을 실시해 사인을 규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