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 월평동서 50대 남성 숨진채 발견경찰, 40대 여성 용의자 체포 조사중...18일 오후 피해자 부검 예정

제주시 월평동 소재 단독주택에서 5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피해자인 김모씨(57)와 알고 지내던 40대 여성을 체포해 조사 중이다.

제주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용의자인 임씨(49)는 지난 17일 오후 4시 12분께 제주시 월평동의 한 주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김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의 가족들은 연락이 안되자 집을 방문해 숨진 김씨를 발견했다.

발견 당시 김씨는 신체 여러 곳에 흉기에 찔린 흔적이 있었고, 119구급대가 출동했지만 이미 숨진 상태였다.

경찰은 타살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가족과 주변인물 등을 탐문수사를 진행하고, 같은 날 오후 7시 30분께 임씨를 버스 안에서 긴급체포했다.

임씨는 경찰조사에서 범죄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오늘(18일) 오후 4시 B씨에 대한 부검을 진행해 정확한 사인을 밝힐 예정이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