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전시·공연
제주서 첫 '한국지역도서전' 열린다5월 25일~29일, 한라도서관·도내 카페서 실시
천인독자상 대상, '남강오백리 물길여행' 선정

'2017 제주한국지역도서전'이 오는 25일부터 29일까지 제주 한라도서관과 제주도내 카페 등지에서 열린다.

제주한국지역도서전은 팔도 곳곳 책들을 한 자리에 전시하고 '한국지역출판대상'을 제정해 시상하는 등 지역출판인과 연구자들, 독자들이 한데 어울릴 수 있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번 도서전은 '동차기 서차기 책도 잘도 하우다예(동네방네 책도 많네요)'를 주제로 ▲지역도서전 ▲4·3 특별전 ▲올레책전 ▲지역대학출판전 ▲문화잡지전 ▲여행도서전 ▲판매도서전 등 다양한 테마전을 구성한다.

또 한국지역출판대상 시상식과 수상작 발표회, 북카페 강연회, 지역출판인의 밤, 한국출판학회 세미나, 심포지엄, 작가초청 강연회 등 지역출판문화 활성화를 위한 여러 가지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날 제1회 한국지역출판대상 천인독자상 출판대상에는 '남강오백리 물길여행'의 도서출판 피플파워와 권영란 저자가, 공로상에는 '어른들에게 보내는 경고장', '돌그물'이 선정됐다. 시상식은 오는 27일 한라도서관에서 있을 예정이다.

한편, 전국 지역출판인들의 모임 '한국지역출판문화잡지연대'는 갈수록 힘을 잃어가는 지역출판의 가치를 되살리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도서전을 개최했으며 2018년에는 수원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