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美 입국 제주 49번, 가족·항공기 탑승객 5명 접촉지난 8일 미국서 입국 후 당일 입도, 이튿날 양성 판정
10일 오전 10시 기준 가족·항공기 승객 5명 격리…가족 1명 음성

해외 입국 제주 49번 코로나19 확진자가 항공기 탑승객 4명·가족 1명 등 모두 5명과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해외입국자임을 인지한 항공사 측에서 기내 가장 뒷좌석을 배정해 접촉자를 최소화할 수 있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9일 오후 1시 30분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도내 49번째 확진자 A씨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A씨는 지난 8일 미국에서 입국, 같은 날 입도한 후 제주국제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를 통해 검체를 체취한 뒤 도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확정판정을 받았다.

10일 오전 10시 기준 도 역학조사 결과, A씨는 8일 오후 1시 10분 김포발 제주행 대한항공 KE1235편을 이용해 가족 1명과 오후 2시 30분께 입도했다.

A씨는 입도 직후 동행한 가족과 함께 제주국제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한 후 방역차량을 이용해 자택으로 이동했다.

A씨는 귀가 후 자가격리 중 9일 오후 1시 30분께 확진 판정을 받았고, 오후 3시 30분께 제주대학교병원 음압병실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현재 코로나19 관련 증상은 없으며 양호한 건강상태를 보이고 있다.

동행한 가족 1명은 음성으로 확인됐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