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소식
제2공항 국책사업인데, 국토부 뒷전 '비판'元, 찬성 전제 도민의견 수렴...좌 의장, 정부 책임지는 모습 보여야

제주 제2공항과 관련, 제주도와 의회가 주민 공론화조사에 서로 다른 입장차를 보이며 평행선을 달리고 있는 가운데 제주도는 찬성을 전제로 도민사회 폭넓은 의견수렴 수용하기로 밝힌데 이어 의회는 국책사업임에도 불구하고 모든 책임을 제주도에 떠밀고 있다는 정부의 비판적인 목소리가 터져 나왔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11일 오전 제주를 찾은 국토교통부 김상도 항공정책실장과 김태병 공항항행정책관 등 4명의 관계자와 만나 비공개 간담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원희룡 지사는 “단순 찬반을 넘어 주민의견 수렴이 완료되면 의견을 종합해 국토교통부에 제출하고, 상생방안 마련에 나서겠다”며 “이에 따른 의견 수렴은 찬성을 전제로 한 제2공항 개발과 연계한 갈등해소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밝혔다.

원 지사는 "더군다나 언제까지 제2공항을 놓고 맴돌 수만은 없다. 합리적이고 전향적인 방향으로 가닥이 잡혀져야 할 거 같다"며 ”제주도와 의회가 충분히 잘 듣고 점검해 보고하겠다. 앞으로 국토부도 진행가닥을 잘 잡아달라"고 당부했다.

김상도 항공정책실장은 "원 지사와 도의장, 특위, 주민대표들과 만나 입장을 듣고자 내려왔다"며 "토론회 등 그간의 진행과정으로 서로 많은 부분에서 이해가 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김 실장은 “하지만 문제제기하고 남은 부분에 대해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계획에 포함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원 지사와 간담회를 마친 국토부 관계자들은 이날 제주도의회 좌남수 의장을 만나 대화를 이어갔다.

좌 의장은 “전체적으로 도민들은 공항을 하지 말라는 게 아니”라며 “하지만 도민들이 볼 때 국책사업이면 국가에서 여론조사나 공론조사를 해야 하는데 너무 제주도에만 떠밀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고 직격했다.

특히 “찬반 갈등이 너무 심하면서 대통령과 장관까지도 나서 도민의견 수렴을 따르겠다고 해서 의회가 특위를 구성했던 게 이유였다”며 “앞으로 의회도 어떤 방법으로 갈 지 고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김 실장은 “이미 공개토론회에서 나온 쟁점 가운데 많은 부분들이 전문가의 판단이 필요한 영역이었다”며 "공항을 건설하면 어려운 점이 소음과 이주문제 등 이런 부분을 어떻게 해야 할 것인가가 핵심인데 제주도와 의회가 동조해 준다면 앞으로 적극적으로 주민들과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제주그린 2020-08-18 13:05:33

    제주도민끼리도 싸우고 지랄하는데 국토부가 끼고 싶겠냐??
    도민들끼리 먼저 의견 모아라   삭제

      답글 입력
    • ㄴ득 2020-08-14 16:41:07

      현공항 확장해라 제주도에 공항2개씩 필요없다   삭제

        답글 입력
      • ㅋㅋ 2020-08-12 11:44:08

        요리조리 눈치나보며
        현정부가 그따위니까
        통치는 무능하고, 경영은 어설프다고 욕처먹는거쥐
        노무현이가 세종시국책사업으로 하고 죽은뒤에 이명박이가 백지화 하려다가
        지정된국책사업이 무산되는 선례를 남겨서는 않된다는 한나라당원들의 반대로 결국원안대로 국책사업을 진행했는데
        이놈들은 전정권의 결정이라고 무산시키려하니 어쩔수없는 ㅃ ㄱ ㅇ 소리듣는거야   삭제

          답글 입력
        • 제주2공항 착공 2020-08-11 21:55:38

          좌남수 제주도의회 의장이 "제2공항의 경우 대부분의 도민들은 대정읍 신도리로 갈 것이라 생각했는데 어느날 갑자기 성산이라고 하니 멘붕이 온 것이다. 멘붕이 온 건 서쪽 지역주민들도 마찬가지다"라고 지적했다. 좌남수 의장님이 이기적이시네요. 실망입니다. 그럼 서부지역분들도 이렇게 생각하십니까. 설마 아니시겠죠. 제주도민 화합과 발전을 위하여 빠른 착공만이 답입니다.   삭제

            답글 입력
          • 제주도 수준 2020-08-11 18:38:31

            -제주도에는 원도지사만한 사람이 없다. 원도지사 귀한 줄 알아야지 거지같은 제주도 촌놈들아.
            -제주도에서 도로 신설할 때, 시세 2배 받아 먹은 제주 촌놈들이 돈 더 받으려고 소송하는 것을 본적이 있다. 제2 공항 개발한다고 보상 더 받으려고 악을 쓰는 제주 촌놈들 볼 때, 객관적으로 황당할 따름이다.
            -제주도 제2 공항은 제주도가 수차례 간곡히 중앙 정부에 요청해서 진행된거다. 예상했던 서부가 아니라, 인구도 적고 힘 없는 동부로 결정되었다. 제2 공항 필요한 것을 누구보다 더 잘 아는, 서부 지역과 제주시 의원으로 장악된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