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우리공화당 제주도당사 현판에 흉기와 협박 쪽지조원진 대표에 대해 공갈협박테러...경찰수사 중
우리공화당 제주도당사 출입구 현판에 지난 26일 오전 제주시 연동 소재 우리공화당 제주도당사 출입구 현판에 협박 메모와 함께 흉기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 중이다. [우리공화당 사진제공]

우리공화당 제주도당사 출입구 현판에 협박 메모와 함께 흉기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 중이다.

27일 제주서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전 제주시 연동 소재 우리공화당 제주도당사 출입구 현판에 협박 메모와 함께 흉기가 붙어 있는 것을 우리공화당 도당 관계자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메모에는 "우리나라에 애국당 당대표 조원진 정신 차려라. 죽을래. 제주에서 깝죽하지 말고 떠나라" 등의 문구가 적혀 있었다.

우리공화당 대변인실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우리공화당은 이 사건을 엄중하게 보고 철저한 경찰 수사를 요청한다"면서 "야당 대표에 대해, 그것도 흉기를 동원해 협박 메시지를 남기는 공포스럽고 대답한 범행을 저지르는 이런 행위를 우리 공화당은 절대 그냥 넘어가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흉기와 협박메시지로 우리공화당 조원진 대표를 위협한 이 사건에 대한 철저한 경찰수사를 축구하며, 결과에 따라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