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의원(제주시)
박호영, “보행신호 음성 안내 시스템 도입”박 예비후보, 어린이보호구역 무단횡단 사고 예방 공약
박호형 예비후보

박호형 제주도의원 예비후보(일도2동 갑 선거구, 더불어민주당)가 “어린이보호구역 무단횡단 사고를 예방하고 초등학교 주변 어린이의 통학안전을 위해서 횡단보도 신호등에 보행신호 음성 안내 시스템을 설치하도록 하겠다”고 19일 밝혔다.

박호형 예비후보는 “차도와 인도 사이에 센서를 설치하여 감지구역 내에 보행자가 있으면 위험안내 음성이 나오는 방식으로 설계한다면 주변 어린이들로 하여금 경각심을 환기시켜 무단횡단으로 인한 교통사고를 줄이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박호형 예비후보는 “가칭 일도2동 어린이 안전영상인프라구축사업(CCTV)을 통해 관내 초등학교와 유치원, 어린이집 주변 등 어린이들이 주로 활동하는 어린이 보호구역을 비롯해 소규모 공원, 어린이놀이터 등에 CCTV를 추가로 설치해 각종 범죄와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안전하게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하는 데 주력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