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스포츠 스포츠일반
신광초, 스포츠클럽 티볼 '도내 최강'제11회 교육감배 전도대항 남·녀 동반 우승…3연패 '금자탑'

신광초등학교(교장 박종익)이 도내 초등부 티볼 최강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지난 17일과 24일 개최된 '제11회 제주도 교육감배 전도학교스포츠클럽대회'에서 신광초등학교는 남자 및 여자 티볼부 우승을 거머쥐었다.

지난해까지 남녀 혼성으로 이뤄졌던 티볼 종목은 올해부터 남자 티볼, 여자 티볼로 구분됐다.

남자 티볼부는 신제주초와의 결승전 접전 끝에 1점차 우승을 거머쥐었으며, 여자 티볼 역시 결승전에서 신제주초를 꺾으며 첫 우승을 기록했다.

특히 2015년 교육감배 대회 우승 이후 3년 연속 우승이라는 금자탑을 달성했다.

이번 우승으로 11월 전국대회 출전권을 따냈으며, 지난해 8강 진출을 뛰어넘는 성과를 거두기 위해 구슬땀을 흘릴 계획이다.

신광초 관계자는 "그간 엘리트 야구부 선수들과 수많은 연습경기과 캐치볼 등 실전감각이 제주도 3연패 쾌거와 남녀 동반 우승의 원동력이 됐다"며 "전국대회에서도 더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