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경제일반
제주화장품 인증기업 협회 정식 출범19일 창립총회 이지원 회장, 김성대 부회장 등 추대
“제주 화장품의 발전과 미래 위해 중추적 역할 수행”
제주화장품 인증기업 협회 이지원 초대 협회장.

제주화장품 인증(Jeju Cosmetic Cert)을 받은 기업들이 모여 결성한 ‘제주화장품 인증기업 협회’가 공식 출범, 활동에 들어갔다.

제주화장품 인증기업 협회는 19일 오후 4시 제주시 연동 소재 메종글래드 호텔 2층 크리스탈품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초대 임원진 등을 구성했다.

초대 회장에는 제주시 애월읍에 위치한 화장품 ODM OEM기업 유씨엘(주) 이지원 대표이사가, 부회장에는 ㈜제이어스 김성대 대표가 추대됐다. 운영위원 3인과 감사 1인으로 임원진이 꾸려졌다.

제주화장품 인증기업 협회는 지난해 제주화장품 인증제도가 시행되면서, 제주화장품 인증기업들의 발전과 제주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1월부터 본격 추진됐다.

협회는 12개 기업으로 발족, 앞으로 제주화장품 인증을 받았거나, 받게 될 기업들을 대상으로 회원사 유치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회원사간의 교류를 통해 인증제도 관련 산업의 발전을 위한 정책방향 제안과 국내외 시장개척사업 등을 수행한다.

제주화장품 인증제도는 제주산 원료 10% 이상을 함유하고, 제주의 맑은 물을 담아 제주에서 생산한 화장품임을 제주도지사가 증명해주는 공식 인증제도이다. 2016년 5월 시행됐으며, 지난달 인증을 받은 화장품이 100개를 넘으면서 빠르게 정착되고있다는 평가다.

제주도내외 기업들이 인증에 대한 관심이 늘면서 도내 화장품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이지원 초대 회장은 “협회 출범을 통해 제주화장품 인증 기업들이 소통하며 우수한 제주화장품을 널리 알리고, 상생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제주화장품의 발전과 미래를 위해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힘을 모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