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포토 사회 메인_포토뉴스
“설 연휴 한라산 백록담 정기 받으세요”
[제주도민일보=최병근 기자] 설연휴를 맞은 지난 28일 한라산 백록담 모습. 성판악관리사무소 측은 이날 1300여명의 등반객이 성판악을 통해 한라산을 찾았다고 밝혔다.
[제주도민일보=최병근 기자] 설연휴를 맞은 지난 28일 한라산 백록담 모습. 성판악관리사무소 측은 이날 1300여명의 등반객이 성판악을 통해 한라산을 찾았다고 밝혔다.
[제주도민일보=최병근 기자] 설연휴를 맞은 지난 28일 한라산을 찾은 등반객들이 백록담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성판악관리사무소 측은 이날 1300여명의 등반객이 성판악을 통해 한라산을 찾았다고 밝혔다.
[제주도민일보=최병근 기자] 설연휴를 맞은 지난 28일 등반객들이 한라산 정상인 백록담을 향하고 있다. 성판악관리사무소 측은 이날 1300여명의 등반객이 성판악을 통해 한라산을 찾았다고 밝혔다.
[제주도민일보=최병근 기자] 설연휴를 맞은 지난 28일 한라산을 찾은 등반객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성판악관리사무소 측은 이날 1300여명의 등반객이 성판악을 통해 한라산을 찾았다고 밝혔다.
[제주도민일보=최병근 기자] 설연휴를 맞은 지난 28일 등반객들이 한라산 정상인 백록담을 향하고 있다. 성판악관리사무소 측은 이날 1300여명의 등반객이 성판악을 통해 한라산을 찾았다고 밝혔다.
[제주도민일보=최병근 기자] 설연휴를 맞은 지난 28일 한라산을 찾은 등반객들이 진달래밭 대피소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 성판악관리사무소 측은 이날 1300여명의 등반객이 성판악을 통해 한라산을 찾았다고 밝혔다.
[제주도민일보=최병근 기자] 설연휴를 맞은 지난 28일 한라산을 찾은 등반객들이 서둘러 하산하고 있다. 성판악관리사무소 측은 이날 1300여명의 등반객이 성판악을 통해 한라산을 찾았다고 밝혔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