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새정치민주연합 “이번 선거 교훈 삼아 환골탈태할 것”“결과 수용…재선 의원·참신한 일꾼들 도정 ‘감시견제’ 할 것”

6·4지방선거가 막을 내린 가운데 새정치민주연합 제주도당이 “선거결과를 겸허히 수용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새정치민주연합 제주도당은 5일 보도자료를 내고 “이번 선거결과를 겸허히 수용하고 도민께 감사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도당은 “이번 선거는 제주의 가치와 자존을 바탕으로 제주가 대한민국을 이끄는 새로운 힘으로 우뚝 서느냐 하는 중대 기로에서 치러진 선거였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들은 “비록 목표하는 결과를 달성하진 못했지만 검증받은 현직 재선 의원들의 풍부한 경험과 새롭게 진출한 참신한 일꾼들의 혁신 역량을 발휘할 수 있게 됐다”며 “이를 기반으로 도정을 확실히 감시견제하는 혁신 의정의 모범을 세우는데 주도적으로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 선거를 교훈 삼아 환골탈태의 정신으로 ‘진심을 말하고 가슴으로 일하는’ 새로운 정당으로 거듭나는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도민 삶의 형장, 아픈 사람들의 곁에서 언제나 함께 하는 명실상부한 서민의 정당이 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새정치민주연합에게 성원을 보내주신 도민 유권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사람이 행복한 제주, 대한민국을 이끄는 새로운 제주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 제주도민일보 안서연 기자

안서연  asy0104@nate.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