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지난기획/분석 Photo 에세이
새해 벽두…처절한 농민들의 외침

임진년 새해 벽두부터 제주도청 정문 앞이 시끌벅적하다.
월동무 가격 폭락에 사료값 폭등과 소값 폭락으로 도내 축산인 등 농민들의 기자회견 등이 이어지고 있다.
농민들은 애써 기른 무를 도청 앞마당에 내팽게치며 산지폐기 등 대책을 요구하고 있지만 도와 농협은 예산 타령만 하고 있는게 현실이다.

조성익  ddung35@jejudomin.co.kr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