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제주개발공사, 추석 앞두고 ‘나눔사랑’ 전파지난 주말 취약계층 사랑의 빵 전달…군장병에는 삼다수 지원

국민생수 삼다수를 생산.판매하고 있는 제주개발공사가 추석을 앞두고 봉사활동과 위문 등을 통해 제주사회에 나눔 사랑을 전파했다.

제주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는 지난 주말 ‘나눔 배움’이라는 주제로 도내 중증장애인생산품시설에서 직업재활 활동의 일환으로 빵 제작에 참여해 제주도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도내 취약계층에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최근 코로나19로 서비스 이용이 감소하고 있는 중증장애인생산시설을 지원하고 장애인생산품에 대한 인식 개선 및 장애인시설의 지원필요성 등 공공구매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한편, 추석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나눔 사랑의 손길을 보내기 위해 진행됐다.

이와 함께 제주개발공사는 제주지역에서 국민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군 장병에게도 추석을 앞두고 위문품을 전달하기도 했다.

공사에는 지난 주말 제주해양경찰서와 서귀포해양경찰서, 해병 9여단, 해군7기동전단에 500㎖ 삼다수 8960병씩 총 3만5840병을 위문품으로 전달했다.

최근 공사 임직원들은 공사에서 운영하고 있는 매입임대주택 중 홀로 사는 어르신 세대를 방문해 현장에서 불편사항을 청취하고 추석 명절을 위한 선물꾸러미를 전달하며 위문을 하기도 했다.

특히 공사는 추석을 맞아 매입임대주택 가정에 청렴서한문을 발송하면서 코로나 극복 매뉴얼과 마스크를 지원하기도 했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이 다가왔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설렘보다는 걱정이 먼저 앞서는 상황”이라며 “나라와 국민을 위해 헌신하고 계시는 분들에게 추석을 앞두고 고마움을 표하고, 사회적 취약계층에게는 나눔 사랑을 전함으로써 도민의 기업이 우리 개발공사가 함께한다는 점을 잊지 않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진순현 기자  jinjin3808@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