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전시·공연
명품 오페라 '투란도트' 방구석 1열 관람서귀포예술의전당, 내달 8일 온라인 공연

명품 오페라인 '투란도트'를 방구석 1열 감상할 수 있는 온라인 콘서트가 열린다.

27일 서귀포예술의전당에 따르면 오페라 '투란도트 갈라 콘서트'를 내달 8일 오후 3시 무관중 온라인 공연으로 개최한다.

투란도트는 이탈리아 작곡가 푸치니(1858~1924)의 역작으로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오페라로 꼽는다.

이탈리아 프로시노네 국립음악원에서 한국인 유일 3개 부문 졸업장을 획득한 박지운씨가 지휘봉을 잡았으며, 제주프라임필하모닉과 호흡을 맞춘다. 여기에 김수정 예술총감독이 해설을 곁들인다.

주요 출연진으로는 투란도트역세 소프라노 오미선씨가, 칼라프 왕자역은 100회 이상 투란도트 공연에 출연한 테너 이정원씨가, 티무르 역에는 베이스 박준혁, 류 역은 소프라노 김은경, 핑팡퐁 역은 바리톤 왕광렬씨가 맡았다.

당초 올해 5회째를 맞는 서귀포 오페라페스트빌에서 투란도트와 쓰리테너 갈라 콘서트 등 2개 작품을 3일에 거쳐 3회 운영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일정을 1회 운영으로 축소했다.

공연실황은 서귀포시 유튜브채널(채널서귀포)와 페이스북(서귀포시청)에서 관람할 수 있다.

서귀포예술의전당측은 "오페라 공연 축소 및 비대면 온라인 공연으로 진행하게 돼 아쉬움이 크다"며 "온라인 실황 공연 생중계로나마 작은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