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 해안가서 250kg 남방큰돌고래 사체 발견
제주해양경찰서 제공.

남방큰돌고래의 사체가 제주시 조천읍 관곶 해안가에서 발견됐다.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30일 제주시 조천읍 관곶 해안가에 돌고래 사체가 보인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제주해경은 해양경찰관을 출동시켜 확인한 결과, 남방큰돌고래는 수컷으로 몸무게 250kg 상당으로 둘레는 270에 180cm이고 죽은지 약 10~15일 정도로 확인됐다.

불법포획 흔적은 없었고 그물에 걸려 죽은 것으로 보인다는 제주대 김병엽 교수의 의견을 들어 지자체인 조천읍사무소에 인계했다.

한편, 제주해양경찰서 관계자는 "남방큰돌고래는 국제보호종으로 조업 중 그물에 걸렸을 경우에는 신속히 구조될 수 있도록 해양경찰에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