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날씨
[제주날씨] 흐리고 새벽부터 낮까지 빗방울 곳

1월의 마지막 날인 내일(31일)은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흐리겠다.

내일(31일) 새벽(00시~03시)부터 낮(15시) 사이에는 찬 북서풍이 지속적으로 유입되면서 해상에서 만들어진 낮은 구름대의 영향으로, 산지에는 눈이 날리고 북동부지역으로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내일(31일) 아침기온은 4~7도(오늘 5~8도, 평년 2~3도), 낮기온은 8~11도(오늘 9~12도, 평년 8~10도)가 되겠다.

모레(2월 1일) 아침기온은 3~6도(평년 1~3도), 낮기온은 10~12도(평년 7~10도)가 되겠다.

산지와 산간도로에는 가끔 눈이 내리면서, 내일(31일) 아침(09시)까지 눈이 조금 쌓인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교통안전에 유의하기 바란다.

내일(31일) 아침(09시)까지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북서부와 산지를 중심으로 안개나 박무(옅은 안개)가 끼면서 가시거리가 짧겠고, 높은 산지와 산간 도로(5.16도로, 1100도로 등)에는 영하의 기온이 유지되면서 눈이 쌓이거나 결빙돼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제주도남쪽먼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내일(31일)까지 바람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