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의료연대 "법원은 상습폭행.갑질 H교수 엄중 처벌하라"14일 제주지방법원 앞서 1인 피켓시위 진행

의료연대 제주지역본부는 14일 상습 폭행.갑질 혐의로 기소된 제주대학교 병원 H교수에 대한 재판에 앞서 제주지방법원 앞에서 1인 피켓 시위를 진행했다.

1인시위에 참가했던 양연준 의료연대 제주지부장은 "H교수 사건이 워낙 충격적이었기 때문에 국민들은 H교수에 대한 사법처리에 대해 주시하고 있다"면서 "갑질 H교수에 대한 사법처리 결과는 대한민국이 갑질을 어떻게 대할 것인지를 가늠하는 시금석으로 작동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의료연대 제주지부 제주대학교병원분회 양영수 분회장은 "직장인 10명 중 7명이 '직장 내 괴롭힘을 당한적이 있다'라고 답할 정도로 우리 사회에 갑질, 직장 내 괴롭힘을 흔하게 경험할 수 있다"며 "우리 사회는 지금 이러한 갑질 문화, 직장 내 괴롭힘 근절을 갈망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상습폭행.갑질 H교수의 재판 결과가 중요한 이유는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한 첫 시발점이기에 엄중처벌해 우리 사회의 만연한 갑질, 직장 내 괴롭힘에 대해 경종을 울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