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제주도아동보호전문기관, 찾아가는 부모교육 실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제주특별자치도아동보호전문기관(관장 정원철)은 지난 상반기 제주시내 11개 어린이집 이용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아동학대예방을 위한 부모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고혜인 임상심리치료사가 진행한 부모교육의 주제는 '나를 위한 공감기술 및 효과적인 아이 훈육방법'으로, 도내 아동학대 가해자 중 70% 이상이 부모이며, 가정 내에서 발생한 점에 주안점을 두고 부모가 가정 내에서 자녀들과 소통할 수 있는 방법, 적절한 통제의 필요성에 대한 강의를 진행했다.

특히, 강의 중 참여 부모의 양육효능감과 양육스트레스를 점검하는 시간을 마련해 부모가 스스로를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강의 후에는 자유로운 개별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아동 양육과정에서 부모가 궁금해하는 점들을 해소할 수 있었다.

한편, 강의에 참여한 부모들은 "이런 좋은 교육을 더 많은 분들과 함께 하면 좋을 것 같다", "화를 내지 않고 부모의 감정을 아이에게 전달하는 법을 배울 수 있어서 좋았다", "부모 역할의 중요성을 새삼 깨달을 수 있었다"는 후기를 보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