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경찰.출입국청 합동 불법체류자 무더기 검거도민 불안 야기장소 신고접수, 집단숙소 급습 30명 검거

제주지방경찰청(청장 김병구)과 제주출입국.외국인청(청장 육승훈)은 지난 5일 제주시 애월읍에 있는 불법체류자 집단숙소를 급습해 중국인 불법체류자 A씨(29, 男) 등 30명(남 21, 여 9)을 검거했다고 8일 밝혔다.

이와 관련, 제주경찰과 제주출입국청은 최근 불법체류자들이 집단적으로 거주하며 인근 주민들에게 불안감을 야기하고 있으니 이를 단속해 달라는 신고를 접수 받고 5일 현장을 급습해 중국인 불법체류자들 30명을 검거했다.

이번 단속은 8월 1일 정부합동단속팀 인원을 증원한 이후 처음 실시한 것으로, 사전에 수차례 현장답사와 회의를 거쳐 변수 없이 안전하게 단속을 실시했다.

단속된 불법체류자들은 20대에서 50대까지 연령대가 다양하며 주로 건설 현장이나 농장 등에서 일하면서 돈벌이를 해온 것으로 확인됐고, 이들을 상대로 일자리를 소개해준 알선책이 있는지 여부도 조사 중이다.

제주경찰과 제주출입국.외국인청은 도민불안을 야기하는 외국인 집단거주지와 외국인 범죄 취약지를 위주로 지속적이며 가시적으로 단속활동을 벌여 불법체류자에 의한 강력사건이 발생하지 않도록 범죄분위기를 사전에 제압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제주지방경찰청은 지난 8월 1일부터 3개월간 외국인 강력범죄 대응을 위한 특별치안활동을 전개 중으로, 제주출입국·외국인청과 공조해 온-오프라인 등 다방면으로 도민불안 야기 장소(요인)에 대한 신고를 접수하고 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