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전시·공연
제주 썸머 발레 인텐시브 코스&소소한 발레 공연8월 5일-8일, 한라대학교 및 아트홀 일원서 진행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발레 콩쿨 본선에 앞서 세계 각 지역별로 예선전이 열린다. 사진은 서울에서 열리는 아시아 예선전 포스터.

탄츠올림프아시아와 제주시티발레단이 협력해 오는 8월 5일부터 8일까지 ‘제주 썸머 발레 인텐시브 코스&소소한 발레 공연’을 연다.

행사는 발레 영재 발굴과 육성을 위해 특화된 발레 교육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공연은 한라대학교 및 아트홀에서 진행된다.

발레 인텐시브 코스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발레 무용가인 니나 아나니아시빌리, 올렉시 베스메르티니, 베를린 슈타츠 발레단 한국인 단원 김애리가 직접 마스터 클라스, 포인트 클라스, 레파토리 수업을 한다.

또한 체험 프로그램으로는 무용수 부상방지를 위한 셀프 재활치료법과 운동요법, 분장법을 운영한다. 이와 함께 다양한 발레 레파토리를 선보이는 소소한(소년소녀)발레 공연을 기획한다.

공연 관계자는 “잠재적 문화예술 기반이 확립된 제주에서 특화된 발레 교육프로그램과 레파토리 공연을 함으로써 발레를 전공하는 학생들이 직접 참여해 발레 예술 교육 활성화에 기여 할 것”이라고 기획의도를 설명했다.

박세인 기자  bak.xein@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