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대통령 취임 2주년 기념 현수막 방화 50대 검거

제주동부경찰서는 제주시 일도1동 탐라문화광장에 설치돼 있던 '문재인 대통령 취임 2주년 기념 현수막' 방화 용의자인 신모씨(50)가 검거했다고 13일 밝혔다.

제주동부서에 따르면, 용의자인 신씨는 지난 12일 오후 10시 20분께 상기 장소에서 문 대통령의 사진과 함께 '정의로운 전진'이라는 문구가 쓰여 있는 현수막을 불 태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에서 신씨는 "술 취해 건너가다 보니 라카로 칠한게 보기가 흉해서 자기가 철거하기 위해서 불을 질렀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이날 CCTV를 분석해 오후 9시 30분께 신원 미상의 남성이 빨간색 라커 스프레이로 현수막에 낙서하는 모습을 포착해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또한, 경찰은 공공의 안전 저해 여부 등을 검토해 신씨에게 방화 혐의를 적용하는 것도 검토 중에 있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