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서귀포의료원서 흉기난동 부린 40대 구속영장 신청

제주서 새벽 시간대 병원에 들어가 흉기난동을 부린 40대 남성이 경찰에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귀포경찰서는 지난 24일 오전 특수협박 혐의로 입건한 강모씨(48)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강씨는 지난 23일 오전 2시 20분께 서귀포시 한 병원에서 지인이 입원한 병실을 찾아가 행패를 부렸다.

이에 이를 만류하는 간호사 2명에게 흉기로 협박한 혐의로 받고 있다.

경찰은 이날 오전 2시 40분께 강씨를 긴급 체포했다.

한편, 서귀포의료원은 이번 흉기소란 사건에 대한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한다고 밝혔다.

서귀포의료원은 입원환자 및 간호사 등 야간근무자를 보호하기 위해 허가받지 않은 외부인이 함부로 병동에 출입하지 못하도록 오후 11시부터 오전 6시까지 현관문을 폐쇄키로 했다.

또한, 보안요원의 순찰을 강화하고, 병원 내에서의 폭행 등으로부터 환자와 직원을 보호하기 위해 사고발생 징후가 포착되면 보안요원 및 응급실에 상주하는 경찰관의 협조를 얻어 신속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