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취업시켜줄게" 자국민 상대로 사기친 중국인 구속

제주에서 자국민 상대로 취업을 시켜주겠다고 속이고 돈을 뜯어낸 20대 중국인이 경찰에 검거됐다.

제주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무사증 입국 중국인들을 채소가공공장에 취업알선해 준 혐의(사기 및 직업안정법 위반)로 중국인 A씨(20)를 구속해 조사 중이라고 2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5월부터 올해 4월까지 자국민들을 대상으로 취업을 시켜주거나 장기비자를 받도록 해주겠다고 속이고, 피해자 B(22) 등 17명으로부터 약 1000여만 원 상당을 편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A씨는 지난 13일 중국인 무사증 입국자 C(38) 등 2명을 제주시에 있는 채소가공공장에 취업알선해주고 알선료 명목으로 각 40만 원씩을 받은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SNS상에 '한국운전면허증과 5년짜리 비자를 받도록 해주고, 일자리를 알아봐 준다'라고 광고를 내고, 범행을 물색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및 공범이 더 있는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제주 체류 외국인들이 국내 비자 및 운전면허증 발급시스템에 대한 이해가 부족해 이와 같은 피해를 입게 된 것으로 보고, 범죄예방교실을 통한 추가 피해예방에 적극 노력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