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출근길 교통사고로 서귀포해경 경위 1명 숨져
제주동부소방서 제공.

18일 오전 7시 54분께 제주시 구좌읍 하도리 창홍교차로에서 출근을 하던 서귀포해경 소속 경위 2명이 교통사고로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병원으로 이송됐다.

18일 서귀포해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 사고로 승용차에 타고 있던 서귀포해양경찰서 소속 김모(51) 경위와 박모(48) 경위가 다쳐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김 경위는 심정지를 일으켜 심폐소생술(CPR)을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1톤 트럭 운전자인 권모씨(50.男)도 부상을 당해 출동한 119구급대에 응급치료를 받고 인근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과 해경 등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ㅠㅠ 2019-04-19 09:47:45

    피해자인 1톤트럭차주는 지금 사경을 헤매고 있습니다
    양팔골절.턱관절및치아골절
    다리골절.갈비뼈골절
    신장파열
    돌아가신 분도 안타깝지만
    열심히 사시던 분이 과속신호위반 차량에 정면으로 충돌하여 가장이 파탄이 났습니다
    해경이라는 이유로 돌아가신분만 언급되는것은 속상하네요
    블랙박스확인결과 렉스턴차량의 과속신호위반이 확인되엇습니다...   삭제

      답글 입력
    • 에휴 2019-04-18 14:51:32

      이사단 날줄알았다
      해경은 대부분 원거리에 파출소가 잇어서 출퇴근시간도 오래걸리는데
      주야비로 계속 피로 쌓여봐.. 사람이 살수있나
      전국적으로 경미한 교통사고 해경파출소 근무자들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남....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