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시, FTA 대응 한우사육환경 개선사업 추진축사 환풍기시설, 목잠금장치, 기자재 설치로 생산성 향상에 기여

주요 국가 간 FTA 타결 및 쇠고기 수입개방에 적극 대응하기 위한 한우사육환경 개선사업이 추진된다.

제주시에서는 주요 국가 간 FTA 타결 및 쇠고기 수입개방에 적극 대응하고 제주 한우산업의 안정적인 사육기반 확충을 위한 축산환경개선, 질병관리 효율성 제고를 위해 소 목잠금장치, 환풍기시설 설치, 사료급이기 시설에 15개 농가를 선정하고 1억6700만 원(지방비 1억 원, 자담 6700만 원)을 투자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한우 사육환경 개선사업은 소 목잠금장치, 환풍기 시설, 가축분뇨 건조용 팬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목잠금장치는 소가 급여통에 있는 사료를 먹기 위해 머리를 숙일 때 자동으로 잠금되도록 고안된 장치로 덩치가 큰 개체들이 본인 먹이를 다 먹고도 덩치 작은 개체의 몫까지 뺏어 먹는 것을 방지한다.

또한, 구제역 및 소아까바네병 예방주사, 브루셀라병 검사 등 채혈 시 개체별로 몸을 고정하게 해 스트레스와 노동력 절감 등 생산성 향상을 위해 농가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는 사업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앞으로 쾌적한 한우 사육시설 확충으로 고급육 사육기반 구축 확대 및 축산환경 개선을 통한 생산성 향상으로 위생적이고 안전한 축산물 공급으로 농가소득 도모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