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 먼 바다서 어선 전복사고 발생...선장 의식 없어인근서 조업중이던 선단선에서 선원 9명 전원 구조

제주 서귀포 남동쪽 383㎞ 해상에서 서귀포 선적 근해연승어선 A호(29t.승선원 9명)가 전복됐다.

서귀포해양경찰서(서장 조윤만)는 13일 오전 5시께 서귀포 남동쪽 약 383km 해상에서 29t급 서귀선적 근해연승어선 A호가 조업 중 우현 쪽에 파도를 맞아 전복됐다고 밝혔다.

서귀포해경에 따르면 사고가 발생하자 인근에서 조업중이던 선단선 2척이 선원 9명을 구조 후 오전 8시 38분께 제주어업통신국을 경유해 서귀포해양경찰서로 신고했다.

현재 선장 박모씨(男, 66년생)는 의식이 없고 나머지 선원은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