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 추자 인근 해상서 50대 추정 男 변사체 발견

11일 오후 추자 흑검도 인근 해상에서 남성 변사체가 발견됐다.

제주해양경찰서(서장 황준현)에 따르면 11일 오후 4시 5분께 추자 흑검도 인근 해상을 지나던 낚시어선 B호 선장이 변사체를 발견해 추자출장소로 신고했다.

이에 제주해경은 오후 4시 30분께 추자파출소 연안구조정을 이용해 변사체를 수습하고, 300t급 경비함정을 이용해 이송하고 저녁 7시께 제주항에 입항해 제주시내 병원에 안치했다고 밝혔다.

발견당시 변사체는 키 170cm 가량의 남성으로 50대로 추정되며, 검은색 상하의를 입고 있었으며 백팩을 착용 중이었고, 약간의 부패가 진행되고 있었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백팩에는 신분증이 들어 있었으나 정확한 신원 확인을 위해 지문 감정을 실시할 예정이며, 정확한 사인을 규명하기 위해 수사중에 있다"고 밝혔다.

홍석형 기자  hsh8116@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