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관광
지역관광 활성화 관광자원 플랫폼 공개17개 시도·229개 시군구별 분석자료 포함
9월엔 이동·지출 관련 빅데이터 더해 제공
세종대 관광산업연구소·컨슈머인사이트
세종대학교 관광산업연구소와 컨슈머인사이트는 전국의 17개 시도와 229개 시군구의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자원정보 플랫폼을 공개했다고 10일 밝혔다. 홈페이지 화면 갈무리.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관광자원 정보 플랫폼이 공개됐다.

세종대학교 관광산업연구소와 컨슈머인사이트는 전국의 17개 시도와 229개 시군구의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자원정보 플랫폼을 공개했다고 10일 밝혔다.

양 기관은 이에 더해 인구 이동과 지출에 관한 통신·카드 사용 빅데이터 분석 자료를 추가해 소비자 조사와 빅데이터 자료를 통합한 플랫폼을 오는 9월 공개할 계획이다.

이들 자료는 일자리를 만들고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기초 정보로 널리 활용될 것으로 두 기관은 기대했다.

세종대학교 관광산업연구소와 컨슈머인사이트는 한국 관광산업의 질적·양적 성장을 위해 2015년 8월부터 다양한 여행 소비자 조사를 실시해 왔다.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서는 한국형 ‘DMO(Destination Marketing Organization)’ 사업이 필요하다는 전망에 따라 ‘주례 여행 행태 및 계획 조사’(매주 500명, 연 2만6000명 조사), ‘현지인·여행자 평가/추천 조사’(2016년 6월 6만3949명 조사)를 수행했다. 조사 결과를 토대로 플랫폼 구축에 착수해 이번에 베타 버전을 공개했다.

소비자 조사기반 정보와 통신․카드 등 행동기반 정보를 결합한 이 플랫폼은 전국 17개 시도, 229개 시군구에 관한 자료에 더해 복합연계 지역은 물론 세분지역에 대한 맞춤형 분석도 가능하다는 것이 컨슈머인사이트 측의 설명이다.

컨슈머인사이트 관계자는 “전국의 여가·관광 환경에 대한 종합적인 분석 결과는 한국형 DMO 사업의 기획, 설계, 운영, 평가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플랫폼은 17개 시도, 229개 시군구 단위로 아래와 같이 정리되었으며, 이 자료는 PC와 스마트폰으로 확인 가능하다.

- (종합) DMO를 위한 지자체 기초환경 분석

- (추천) 여행자와 현지인의 지역관광 자원 추천 웹 ‘추천 6만4천’

- (블로그) 지자체 홍보를 위한 소비자 평가 기반 블로그 ‘지자체 둘러보기’

- (보고서) 지자체 자원/역량 비교를 위한 평가자료 ‘관광산업 기초환경 보고서’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