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교육감
“제주교육과 미래 위해 투표해 달라”11일, 이석문 “아름다운 권리로 민주주의 완성을” 투표 호소
[제주도민일보=송민경 기자] 11일 오전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가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아이들에게, 제주교육에, 미래를 위해 투표해 달라”고 도민들에게 호소하고 있다.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는 11일 오전 11시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아이들에게, 제주교육에, 미래를 위해 투표해 달라”고 도민들에게 호소했다.

이 후보는 “6월 항쟁 31주년이다. 우리의 참정권에는 오랜 시간 수 많은 민중과 시민들이 흘린 피와 땀이 녹아있다”며 “평범하게 누리는 투표의 일상이 누군가에게는 그토록 갈망했던 꿈이자 이상(理想)이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를 잘 알기에 선거 운동 과정마다 민주주의를 진전시키기 위해 노력했다”며 “진정한 민주주의는 도민들의 투표로 완성된다. 6월 13일, 아름다운 권리를 행사해 달라”고 전했다.

[제주도민일보=송민경 기자] 11일 오전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가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아이들에게, 제주교육에, 미래를 위해 투표해 달라”고 도민들에게 호소하고 있다.

이 후보는 “아이들에게 투표해달라. 아이들이 행복할 때 진정한 민주주의가 실현된다”며 “제주교육에 투표해달라. 아이 한 명, 한 명이 존중받는 제주교육을 투표로 완성해달라”고 호소했다.

이어 이 후보는 “미래를 위해 투표해달라. ‘넘버 원(Number1)' 이 아닌, '온리 원(Only One) 교육'이 펼쳐지는 새로운 미래를 투표로 열어달라”며 “아이들과 도민들의 손을 잡고 제주교육의 새로운 미래로 힘차게 걸어가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이 후보는 30%정도의 부동층에 대한 전략으로 “교육이 일상부분에 있어서 도민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지 못했다고 느꼈다”며 “마지막까지 아이들의 눈 높이에서 도민들 한 분, 한 분 최선을 다해 만나겠다”고 설명했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알암수과 특성화고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