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지사
‘발품유세’ 장성철, 유권자와 소통 행보장 후보, 2일 오후 대학로에서 소형앰프 메고 선거운동
장성철 후보.

장성철 바른미래당 제주도지사후보가 전기자전거 대신 소형앰프를 직접 메고 걸의며 유권자를 직접 만났다.

장성철 후보는 2일 오후 제주시 대학로에서 전기자전거 대신에 소형앰프를 직접 메고 걸으면서 유권자를 만났다.

장 후보는 작은 옷집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를 만나서는 전기료 20%할인지원과 공공임대상가 공급 공약을 자세하게 설명했다.

특히 장 후보는 골목 계단에 올라 ‘즉석 10분 연설’도 진행했다. 장 후보는 10분 연설을 통해 공공영구임대주택, 공적자금의 창업기업 직접투자 내용을 자세하게 설명했고, 유세현장에 있던 청년 유권자들은 장 후보의 공공영구임대주택 공약에 대해 뜨거운 호응을 보내기도 했다.

장 후보는 식당을 직접 찾아다니며 유권자들과 대면 접촉을 하면서 청년창업을 꿈꾸는 도민들과 창업정책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고 이 자리에서 일부 유권자들은 장 후보에 대한 지지의사를 공개적으로 표하기도 했다.

대학로 골목 발품유세 과정에서 40~60대 유권자들로부터 장 후보 방송토론 내용에 대해 깊은 공감을 표하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하기도 했다.

장 후보는 “발품유세를 하면서 유권자들의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욕구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그 동안 준비했던 공약들을 설명하고, 유권자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기회로 삼고 있다. ‘발품유세’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