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교육의원
김상희, 청소년들 위한 ‘올레놀이터’ 공약스마트폰과 게임중독 예방과 퇴치를 위한 올레놀이터 시범운영
김상희 교육의원 후보

제주도교육의원 제주시 서부선거구 김상희 후보는 30일 보도자료를 내고 “스마트폰과 게임중독 예방과 퇴치를 위한 올레놀이터 시범운영”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IT강국으로 발전하면서 개인보호 정책 없이 인터넷의 양적 보급을 추진했던 우리의 현실 속에 수많은 청소년들이 인터넷과 게임, 음란물에 무방비로 노출 되면서 여러 가지 중독과 관련된 사회현상이 발생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김 후보는 “많은 학생들이 인터넷게임 중독에서 고생을 하고 있지만 상담할 곳, 갈 곳, 놀 곳도 없는 현실에서 우리의 미래인 청소년들을 길거리에 방치하고 있는 현실”이라며 “이러한 상황에 처해있는 우리의 학생들과 청소년들을 보호하기 위해 스마트폰과 게임중독 예방과 퇴치를 위한 ‘올레놀이터’를 시범적으로 운영하고 중독을 치료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김 후보는 구체적인 방법으로 “제주시 서부지역 학교 및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한 시범지역에 오전과 오후 필요한 시간에 이색스포츠 종목 및 뉴스포츠 종목을 자원봉사자·재능기부자·후원회 등을 통해 활동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진행하는 것”이라며 “단순한 상담은 물론 체계적인 상담과 연수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언제든지 놀 수 있는 곳과 갈 수 있는 곳을 만들어 실천한다면 충분한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후보는 “어린이, 청소년 스마트폰과 게임중독 예방과 퇴치를 위한 프로그램을 반드시 실천해 보이겠다”며 강력한 의지를 표했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