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장생의 별 ‘남두육성’ 별보기 체험탐라문화유산보존회, 오는 31일까지 체험참가단 모집

(사)탐라문화유산보존회(이사장 윤봉택)는 생생문화재 활용사업인 ‘서귀포에 떠오른 무병장수의 별, 남극 노인성’을 홍보하기 위해 여름철에만 보인다는 장생의 별 ‘남두육성’별보기 체험단을 오는 31일까지 모집한다.

이 남두육성 별체험 행사는 오는 6월23일부터 9월말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저녁 8시부터 밤 10시까지 삼매봉 남성대에서 진행된다.

또한, 별보기 체험행사에 참여한 어린이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별 팔찌 만들기와 별 그림그리기, 인증샷 찍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운영한다.

참가하는 단체나 학교에선 탐라문화유산보존회로 문의하면 별해설사 배치 운영과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해 줄 계획이다.

한편, 여름철 장생의 별, 남두육성은 궁수자리에 속하는 국자 모양의 6개의 별로써 여섯별의 배치가 북두칠성과 닮은데서 붙은 이름으로 여름에 선명하게 잘 보이기에 농사의 풍요를 상징하고, 인간의 수명을 늘이는 일을 관장한다고 믿고 있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