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의원(제주시)
박용모, 우도 민생탐방과 바다환경정화 동참해안도로변 해양폐기물 수거작업, 지역주민 애로사항 청취
박용모 제주도의원 예비후보.

박용모 자유한국당 제주도의원 구좌, 우도선거구 예비후보는 지난 11일 우도를 찾아 우도 해안도로변 해양폐기물 수거작업과 지역주민 애로사항 등 의견을 청취했다.

지난 4월 23일 개소식을 열고 본격 선거전에 나선 박용모 예비후보는 (사)제주특별자치도 바다환경보전협회(회장 한광수) 주관 해양폐기물 수거작업에 동참해 회원과 가족들과 함께 정화작업에 참여했다.

또한 마을을 순회하며 주민과 대화 등 소통을 통해 지역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주민과의 대화를 통해 공약사항도 점검했다.

주민들은 △어촌정주어항을 신규개발계획을 우도해양도립공원 관리계획 반영 △생활쓰레기, 하수, 오수는 제주본도로 이송 처리해 청정 우도를 유지 △농업의 근간인 밭작물 폐해에 대한 보상대책 마련 등 의견을 내놓았다.

이어 △공원관리계획 관리 권한을 면장에게 사무위임 또는 민간위탁에 의한 우도면지역 이양 △해양도립공원입장료 년 수입금액 약 25억 원의 예산편성권한을 우도면사무소가 직접 수행토록 하는 등 의견에 따라 박용모 후보는 주민의 의견을 차후 공약 등에 반영해 불편이 없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