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제주도의원(제주시)
김종호 “저온 보관창고 시설 확대 추진”김 예비후보, “농산물 수급조절 시설 구축 가격하락 방지”
김종호 제주도의원 조천읍선거구 예비후보.

김종호 예비후보는 “농산물 수급조절을 위한 저온, 보관창고 시설을 확대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종호 제주도의원 조천읍선거구 예비후보(무소속)는 30일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도는 콩, 메밀 등을 재배하는 전국 최대 주산지이지만 저온창고나 보관창고가 부족헤 출하 물량 조절이 체계적으로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며 “홍수 출하되면 가격은 하락하고 물류비는 오히려 상승하는 이중고에 시달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러한 현상은 제주 보리와 같은 양곡 또한 같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가격 경쟁력 부족으로 수매 업체도 제주산 보리를 기피하는 현상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김 예비후보는 “저온창고와 보관창고를 확대, 수요 물량을 조절해 홍수출하를 방지하고 가격 안정화를 통해 가격 경쟁력 강화는 물론 제주 양곡산업 기반을 확립해 다른 작물 작목 변경으로 인해 야기되는 과잉 생산 작물의 가격 하락을 방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봤다.

더불어 김 예비후보는 “제주 메밀 가공시설 확충을 해서 날곡으로 유통하게 되면서 원산지가 변경되는 우려를 방지하고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공약했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