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데스크논단 일반기획현장
언론·개발 추구 인물이 JDC이사장?12일 임원추천위 허수아비 전락하는가 도민관심 집중
"이대론 안되는데…영원히 1%인가“ 도민들 망연자실
  • 이기봉 기자
  • 승인 2016.07.11 22:58
  • 댓글 3
  • esper 2016-07-12 12:01:25

    JDC는 분명 도민을 위한 기업이다. 공정하고 철저한 검증하에 그 수장을 선임해야 한다. 누구는 되고 누구는 안된다는 단순한 논리 보다는 누가 가장 제주를 위해 일할 수 있는지를 철저히 검증하여야 한다. 한개인의 이익을 위해 그 자리에 앉는다면 당연히 온 도민이 힘을 모아 저지 해야 한다. 그래도 난 믿고 싶다. 아직은 정의가 살아 있음에 공정하고 철저한 검증하에 이루어 질것이라는것을..많은 정도 도민에게 더 알려 주어야 도민의 알권리를 충족시켜 주는 것이므로 더욱 상세한 기사 부탁드립니다.   삭제

      답글 입력
    • 섬나라 독종들 2016-07-12 10:23:53

      유통업계는 “타 지역 돼지고기(냉장·동)가 들어오지 못하는 상황에서 수입산(냉동) 돼지고기가 들어오는 건 말이 안 된다”며 “당국에선 방역 때문에 어쩔 수 없다는 주장인데, 도내 소비자들은 오히려 비싼 돼지고기를 먹어야 하는 상황이 발생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외식업계 역시 “당국에 국내산 돼지고기 반입 제한 조치를 해제해 달라는 건의는 지속적으로 하고 있지만 묵묵부답”이라며 “청정이미지 유지와 소수의 이익을 위한 것에 불과하다. 반입 제한 조치가 길어질수록 그 피해는 고스란히 소비자들이 떠안는다”고 강조했다   삭제

        답글 입력
      • 서귀포시민 2016-07-12 00:31:09

        완존 공감 기사네요~~~~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