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신세계 이마트 무인셀프계산대 확대 중단"촉구마트산업노동조합 이마트지부 신제주지회, "고객길들이기 중단, 인력감축 중단하라"
  • 홍석형 기자
  • 승인 2019.05.14 11:32
  • 댓글 4
  • 김태근 2019-05-17 01:42:15

    제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그 인력이면, 그냥 셀프계산대 없앤다.
    불친절 하면 안가면 되고, 친절하면 가면 되고,
    마트가 이마트만 있는것도 아니고, 최근 이마트 롯데마트 가서
    한두개 사서 셀프계산대 이용할라면, 정말 어렵다.
    마트 6년차지만, 포스 자체가 틀리므로, 서투르다.
    계산하다보면 셀프도우미가 와서 이렇게 하라 저렇게 하라 한다.
    매일 가면 익숙하지만, 한달에 한번갈까말까 하는 나에게는 어렵다.   삭제

      답글 입력
    • 장난하나 2019-05-15 12:03:16

      무슨 회사 정책에 시스템까지 해라 말라 하는지....참 그런 직원들이랑 일하는 다른 직원들이 불쌍하네요....생각이 없는듯...또 민노구만 ㅋㅋ 무조건적인 반대를 위한 반대는 나는 반대일쎄...   삭제

        답글 입력
      • 당연지사 2019-05-14 17:13:33

        당연한거 아닐까요? 기업은 연속성을 담보하기 위해 이윤추구를 최우선으로 합니다. 이윤은 재투자 재원이 되며 또한 이마트 주주를 위해 환원됩니다. 또한 앞서 말씀하셨다시피 매출이 증가했다면 임원으로 재직 중인 오너일가의 급여 인상에 당위성을 줍니다. 주 52시간, 최저임금 인상 등을 시행 중인 정부를 탓해야지 왜 기업을 탓하는지 모르겠습니다. 경쟁력 강화를 위한 회사의 조치이니 받아들이셔야죠. 여긴 공산주의 국가가 아닙니다. 다같이 먹고 살자? 커피숍 알바가 사장한테 번 돈 나눠갖자는 얘기처럼 허무맹랑하게 들리네요.   삭제

          답글 입력
        • 그래도 무인 2019-05-14 15:57:29

          불친절한 캐셔들로 인해 거의 무인계산대만 이용한다.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