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 숙의형 공론조사위 출범17일 제1차 회의…회장 허용진 변호사 선출
지방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제주도에서 추진하는 ‘숙의형 공론조사위원회’가 17일 공식출범했다. 제1차 회의 현장.

지방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제주도에서 추진하는 ‘숙의형 공론조사위원회’가 17일 공식출범했다.

외국인 영리병원인 녹지국제병원의 개원 허가 여부 등을 다루기 위해 제주도가 추진해 온 공론조사위원회는 17일 오후 4시30분 제주도청 한라홀에서 제1차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는 위원 9명 가운데 7명이 참석했으며, 전성태 행정부지사로부터 위촉장을 받은 뒤 위원장과 부위원장을 뽑고 회의에 들어갔다.

지방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제주도에서 추진하는 ‘숙의형 공론조사위원회’가 17일 공식출범했다. 전성태 행정부지사가 위촉장을 수여하고 있다.

전성태 부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최대한 객관적이고 중립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위원회 조성 단계부터 공무원을 배제했다”고 강조했다. 또, “성공적으로 추진해 지역현안인 녹지국제병원 문제 등 지역 여론을 통합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추천으로 진행된 이날 부/위원장 선정 결과 위원장엔 허용진 변호사가, 부위원장엔 채종헌 한국행정연구원 안전통합연구부장이 결정됐다.

지방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제주도에서 추진하는 ‘숙의형 공론조사위원회’가 17일 공식출범했다. 허용진 위원장이 이날 제1차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