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자치행정
제주도 4‧3지방공휴일 추진 환영원희룡 제주도지사 입장문 발표
16일 행정안전부가 ‘지방자치단체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안)’을 마련하여 관련 입법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발표하자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환영 입장문을 발표했다. 사진=제주도.

16일 행정안전부가 ‘지방자치단체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안)’을 마련하여 관련 입법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발표(아래 관련기사 참조)하자 제주도가 환영 입장을 밝혔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이날 오후 “이와 같은 정부의 결정에 대해 진심으로 환영하는 바”라며 입장문을 발표했다.

원 지사는 “특히, 4·3 추념식 방문과 전후 논의 과정에서 제주도민과의 약속을 지켜주신 문재인 대통령님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정부 관계자, 지역 국회의원, 제주도의원 4‧3유족 도민 등 모두에게 사의를 표했다.

원 지사는 “우리가 4월 3일을 지방공휴일로 지정한 뜻은 도민 모두가 함께 4·3희생자를 추념하고, 평화와 인권, 화해와 상생의 4·3정신을 미래지향적으로 계승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며 “제주4·3추념일의 지방공휴일 지정을 위한 법적 근거 절차 추진을 계기로 4·3의 전국화, 세계화를 위해 더욱 흔들림 없이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제주4·3이 과거사 극복의 모델, 용서와 화해의 정신으로 세계인들이 추모하고 계승할 수 있도록 도민 여러분께서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문호 기자  jjdominilbo@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