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전시·공연
국립제주박물관, '해와 달의 이야기' 공연오는 28일, 국립제주박물관 강당서 두 차례 공연
뮤지컬 '해와 달의 이야기'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종만)은 '토요박물관 산책' 4월 넷째 주 프로그램으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뮤지컬 '해와 달의 이야기'를 오는 28일 오후 2시와 오후 5시, 2회에 걸쳐 국립제주박물관 강당에서 공연한다고 밝혔다.

공연은 전 연령대가 함께 공감하고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컨텐츠 '욕심'에 대한 해 이야기, '협력'과 '평화'에 대한 달 이야기다.

박물관 관계자는 "'하늘에서 떨어진 해와 달 이야기'는 '어느 이야기가 진짜 일까?'라는 말처럼 아이들이 공연을 보면서 뚜렷한 목적 없이 권위적인 위치만을 위한 전쟁으로 인해 벌어지는 상황과 내 것, 네 것이 아닌 함께 공유하고 배려하는 평화로운 삶의 모습을 스스로 판단하게 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 공연은 좌석 280석에 한해 오는 23일 오전 10시부터 인터넷 서점 Yes24를 통해 예약제를 실시할 예정이며(1인 4매까지 예약 가능), 사전 예매 수수료는 1인당 1000원이 부과된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