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정치일반 일반기획현장
더민주 제주 내홍, '따로 국밥팀' 전락유리의성-송악산투기 연이은 네거티브…결국 검찰고발 대응
후보검증? '아니면 말고식' 의혹제기?…물 건너간 '원팀 민주'

제주지사 경선을 둘러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의 집안싸움으로 상대 후보 흠집내기에 몰두하는 형국이 연출돼 결국 검찰 고발로까지 이어지면서 '따로 국밥팀'으로 전락하고 있다.

김우남 측의 후보검증이라는 명목하에 유리의성에 이어 송악산 투기와 관련한 의혹을 제기하자, 문대림 측에선 결국 검찰고발이라는 대응에 나섰다..

김우남 예비후보측 고유기 대변인은 26일 오전 기자회견을 갖고 문대림 예비후보의 송악산 부동산 투기 의혹을 제기했다.

문 예비후보가 매입·매각한 송악산 일대 토지는 중국자본에 의한 '뉴오션타운' 개발부지 바로 인근에 위치하고 있고, 도의원이 된 이후 부동산 사고팔기가 본격적으로 이뤄졌다는 것이다.

특히 이 과정에서 부동산업자까지 낀 형태로 기획 투기가 이뤄졌고, 쪼개기와 맹지 끼워팔기 등을 통해 양도세 부담을 피하고 시세차익만 5억원 이상 남겼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토지 매입 당시 제주도 당국이 유원지 해제를 검토하던 시기인데다, 문 예비후보가 국제자유도시종합계획 심의회 위원 및 환경도시위원회 위원장 등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위치에 있었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와함께 송악산 땅을 구입한 후 다음해인 2006년 지방선거에서 '송악산-마라도-가파도 연계 해양관광벨트' 조성 공약을 제시했다며, 2010년 지방선거에서도 같은 공약을 제시했다고 공세를 올렸다.

문대림 예비후보측은 "존재하지 않는 짜맞추기식 토지 매입을 주장하고 있다"며 "후보자 흡집내기에 급급한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라며 검찰고발을 표명했다.

문 예비후보측은 "쪼개기 개발로 인식한 것은 토지 대장이나 등기부등본에 대한 무지와 악의적 발상에서 온 것"이라며 "전혀 사실과 다른 그럴싸한 자료를 가지고 도민들을 더이상 현혹하지 말라"고 지적했다.

실제 문 예비후보측은 실제 토지 거래 현황을 제시하며 고유기측이 제시한 토지 쪼개기 주장은 '존재하지 않는 짜맞추기 토지'라고 반박했다.

또한 문 예비후보측은 "국제자유도시계획 동의안은 환도위가 아닌 문광위 소관"이라며 "문 예비후보와 송악산 간 직무관련성을 강조하려면 최소한 심의위원회에 문 예비후보가 참석했었는지, 참석을 했다면 어떤 발언을 했는지 최소한 회의록이라도 확인하고 주장해야 한다"며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임을 강조했다.

더욱이 문 예비후보는 "유원지 해제는 이미 2007년 4월 제주광역도시계획 지방의회 청취과정에서 논의가 됐고, 고유기 대변인이 말한 시점과는 맞지 않는다"며 "아울러 지방선거 공약을 이행하기 위해서는 유원지 해제를 막아야 하는 입장이었다"고 덧붙였다.

이같은 네거티브 공세는 앞서 유리의 성 때부터 계속됐다.

수차례의 의혹제기가 있었지만 남은것은 ▲백지신탁과 관련한 의도적 누락vs단순착오 ▲도의원 겸직 금지에 대한 당시 지침 존재 유무만이 남았을 뿐이다.

곶자왈 부분과 관련해서는 특별법 및 도 조례상 개발 허용범위인 30% 이내를 넘지 않으며, 당시 해당 지역을 곶자왈로 봐야할 지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한 실정이다.

후보검증 차원이라지만 '아니면 말고'식 의혹 제기가 계속되면서, 경선 이후 'TEAM 민주'로 힘을 하나로 모으기는 커녕 '따로국밥' 팀으로 지방선거 필패라는 우려섞인 목소리마저 나오고 있다.

더불어민주당내 일각에선 "연이은 집안싸움에 있던 지지층도 떠나는 실정"이라며 "하나로 힘을 모아도 모자랄 판에..."라며 혀를 내두르고 있다.

허성찬 기자  jejuhsc@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더불어 2018-03-30 18:17:31

    문후보는 실수,허위,비방이라는 말만 하지말고
    도지사후보로서 도덕성에 문제가 있는지 스스로 돌아보고
    덧떳하다면 기자회견을 하던 후보간 토론을 하던
    도민들의 알권리를 충족시켜주기를...   삭제

      답글 입력
    • 친구 2018-03-30 02:04:31

      그냥 아무생각말고 조용한 원00에게 한표   삭제

        답글 입력
      • 똥개 2018-03-27 22:51:52

        더민주에 경사났네,,,,완전 똥개싸음에 똥싸음 정말역겹다   삭제

          답글 입력
        • 애독자 2018-03-27 16:22:23

          허기자님! 도민일보는 기자가 이렇게 기사를 많이 씁니까? 하루에 몇건을 쓰는거야...그러니까 퀄리티가 떨어지고 팩트체크가 안되지 싶네요... 중립적 비판적 시각에서 심층 취재후 보도 부탁드려요... 사주나 개인의 속내를 비추지 마시고   삭제

            답글 입력
          • 보이네 2018-03-26 23:20:05

            이 기사 쓴 이유가 보이네
            속 타는게 보이네
            아이구 망했다 안절부절 못하는게 보이네
            대변인인지 기자인지 헷갈리는게 보이네
            캠프인지 언론사인지 모호한게 보이네
            언론사 후보 모두 아작 나는 소리가 들리네   삭제

              답글 입력
            • 어부지리 2018-03-26 22:28:40

              안그래도 초박빙인데 ㅋㅋ 이득보는사람은 다른한사람   삭제

                답글 입력
              • 기자 2018-03-26 18:08:37

                기자가 문대림 대변인? ㅋㅋ   삭제

                  답글 입력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