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선택2018지방선거 교육의원
김상희, "교실 내 초미세먼지 해결할 것""제주지역 학교 에어컨 청소, 전문업체 통해 정기적 실시"
김상희 교육의원 예비후보.

김상희 교육의원(제주시 서부선거구) 예비후보는 "아이들이 안전한 학습환경을 위해 학교 교실에 설치된 에어컨을 1년에 1회 이상 전문업체를 통한 완전분해 청소를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학교에서 한 아이가 감기에 걸리면 그 반 아이들 전체에게 감기가 옮겨지는 것처럼 에어컨 청소가 안되면 그 장소가 학교 교실이든 식당이든 세균오염이 전체로 번질수 있기 때문에 교실의 에어컨 청소는 아이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필수적"이라고 그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김 예비후보는 "최근 박춘란 교육부 차관과의 면담에서 학교 교실 공기질 관리에 대해 35㎍(마이크로그램) 정도로 초미세먼지 기준을 신설하는 것을 추진하고 있다고 차관이 밝힌 만큼, 교실에서의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들이 나와야 할 시점"이라고 설명했다.

김 예비후보는 "현재 제주도의 3630여개의 교실에 설치된 에어컨은 육안으로는 깨끗해 보이지만 그 속을 들여다보면 세균 등의 오염이 심각할 수도 있다. 학교 자율적으로 에어컨청소를 하는 현재의 시스템을 교육청 차원에서 예산을 확보해 1년에 1회 이상 전문업체에 맡겨 청소를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했다.

또한 김 예비후보는 "에어컨 청소과정에서 노후된 에어컨의 경우 새것으로 교체할 수 있는 시스템까지 갖춘다면 온난화로 찜통더위 일수가 늘어나는 현재의 교육여건에 대한 학부모의 걱정까지 덜 수 있을 것"이라며 "교실만이 아닌 모든 다중시설인 급식실과 체육관 등 아이들이 일상으로 접하는 학교의 시설에 설치된 에어컨 청소도 정기적으로 실시하는 것이 반드시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