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경제일반
올해 설 제주 금융권에 1196억원 풀려한국은행 제주, 지난해 1250억원보다 54억원 감소
한국은행 제주본부.

이번 설 명절 기간 제주지역 금융기관에 지난해 보다 적은 1196억원이 풀릴 것으로 보인다.

한국은행 제주본부는 지난 1일부터 14일까지 도내 금융기관에 화폐 1196억원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이는 발행액에서 환수액을 뺀 ‘순발행액’ 기준으로 전년 같은 기간 1250억원 보다 4.32%(54억원) 감소한 수치다.

한국은행 제주본부 관계자는 “이 같이 발행액이 감소한 원인은 시중 은행이 보유한 현금이 지난해 보다 많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년 같은 기간 중 화폐발행액(1385억원) 및 환수액(189억원)은 각각 145억원(9.55), 91억원(32.5%)감소한 액수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