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일반
도교육청, 홍콩서 IB교육과정 벤치마킹이석문 교육감, 7일부터 오는 10일까지 홍콩 교육현장 방문
제주도교육청.

홍콩의 IB교육 경험과 노하우, 성과 등을 공유하는 교육 정책 포럼이 개최된다.

이석문 제주도교육감은 7일부터 오는 10일까지 3박 4일간 홍콩을 방문, IB교육 현장을 둘러보고 홍콩대학교가 주최하는 교육 정책 포럼에서 제주 교육 자치와 공교육 개혁 방안과 비전 등에 대해 주제 발표한다.

도교육청이 제주 공교육에 IB교육과정을 도입하는 것을 추진하는 가운데 이석문 교육감은 오는 8일 오전 IB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는 국제학교 사우스 아일랜드 스쿨(The South Island Schoo)을 방문, 그레함 실버쏜(Graham Silverthorne) 교장과 학생들을 만나 IB교육 현황과 경험, 노하우 등을 벤치마킹한다.

이날 오후에는 홍콩대학교를 찾아 입학처장과 IBDP(IB학위) 담당관, 교수 등을 만나 IB교육과정의 현황 등을 파악할 계획이다.

다음날인 9일에는 홍콩대학교 비교교육 센터와 유네스코가 주최하는 '동아시아 보충학습 공-사교육 파트너십 정책 포럼'에 참석해 제주 교육 자치 의미·특수성과 교육 자치 기반 공교육 개혁 방안, 공교육 개혁을 통한 사교육 감소 방안, 제주교육 미래 비전 등에 대해 주제 발표한다.

이 포럼에는 이재정 경기도 교육감도 참석해 한국 공교육 현황에 대해 기조 연설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IB교육과정 도입의 토대를 갖추는 데 홍콩 IB교육의 경험과 노하우, 성과 등이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제주 교육 발전의 가능성을 동아시아 교육 관계자들에게 알리고 동아시아 교육 교류의 폭을 넓히는 소중한 계기로 활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