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관광
제주도민 “친절 관광 수용태세 확립”제주도, 실태분석 도민의견 수렴 관광교육종합계획 수립

제주도민들을 대상으로 친절한 관광 수요태세를 위한 관광교육종합 계획이 수립된다.

제주도는 올해 4월부터 관광교육종합계획 수립을 위해 도, 교육청, 관광공사, 협회 등 관련 워킹그룹을 구성, 지난 6일 최종보고회를 갖고 워킹그룹에서 제기된 의견, 관광교육에 대한 종합적인 여건과 실태 분석, 도민 의견 등을 수렴해 제주도 관광교육종합계획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계획에선 △관광교육의 비전, 목표 및 체계 △범 도민 관광친절 수용태세 확립 △교육 인프라 및 환경 조성 △관광교육 전문인력 육성 △관광교육 참여 촉진 △관련기관 역할 분담 및 종합관리시스템 구축 방안 등이 제시됐다.

도에 따르면, 내년부터 오는 2020년까지 진행될 이번 관광교육종합계획을 바탕으로 도민, 학생 대상으로 관광교육을 체계적으로 실시하는 등 범 도민 관광친절 수용태세 확립에 더욱 노력을 기울여 나갈 방침이다.

도민 대상 관광교육은 관광객과 서비스 개선이 우선 필요한 곳(관광지, 식당, 택시 등)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온라인 교육 및 찾아가는 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을 통해 관광친철 의식개혁과 실천 운동을 본격적으로 벌여나가게 된다.

학생 대상 관광교육은 현재 이뤄지고 있는 제주어 보전교육, 제주 이해 교육, 인류 무형문화유산 제주해녀문화 이해 교육 및 세계자연유산 제주사랑 생태환경 관광교육, 초등학생 대상 관광교육교재를 개발․보급하고 관광시범학교 지정 및 중․고등학생 대상 관광친절 체험 프로그램 등도 함께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승찬 도 관광국장은 “관광교육종합계획은 전 도민을 대상으로 관광서비스 의식함양 및 건전한 관광문화정착, 지역의 자긍심 고취를 위해 필요한 지식과 가치관을 배양하고 직접 참여해 실천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며 “도민의 관광친절 수용태세를 확립하는데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봤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