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복지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돌봄 프로그램”제주도-제주가족친화지원센터, 11월중 다양하게 진행
조부모와 아버지 양육 가족 독서 코칭 전래놀이 마당 등
조부모 양육 코칭 프로그램.

제주도내 수눌음육아나눔터를 찾아가 지역주민들과 함께 하는 돌봄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제주도와 제주가족친화지원센터는 14일 “11월중 육아에 대한 경험과 정보를 나누는 소통 공간인 수눌음육아나눔터를 찾아가 가족관계 개선을 위한 교육, 자녀 돌봄 및 양육 코칭 등 지역주민이 함께할 수 있는 돌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토요일인 오는 18일 수눌음육아나눔터 14호점(서귀포시 혁신LH2차아파트)에서 부모교육인 ‘가족과 함께 하는 다양한 전래놀이’를 비롯해 1호점인 삼화부영2차아파트에선 조부모 양육코칭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또한 5호점인 성산 아이좋아라작은도서관에선 부모 자녀 관계개선을 위한 독서코칭, 11호점 서귀포시 서부종합사회복지관에선 수눌음 육아돌봄 첫단추 잘 끼우기 등 다양한 주제로 부모교육과 체험프로그램 등이 진행된다.

수눌음육아나눔터에서 진행되는 이번 돌봄프로그램은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교육 및 프로그램 지원으로,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다.

프로그램 정보는 제주가족친화지원센터 홈페이지 또는 각 수눌음육아나눔터로 문의하면 된다.

오무순 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수눌음육아나눔터는 아이들에게는 좀 더 정서적으로 안정감을 줄 수 있고, 엄마들에게는 활동하는데 부담을 덜어 줄 수 있는 공간 나눔과 돌봄 나눔을 할 수 있는 곳”이라며 “부모와 아이들이 함께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이 되도록 다양한 돌봄 프로그램을 지원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