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사건사고
제주 용암해수단지 10대 노동자 중상작업중 제품 적재기에 끼어 경추부 다쳐, 의식 없어

제주시 구좌읍 용암해수단지에서 작업중이던 10대 노동자가 제품 적재 기계에 끼어 중상을 입었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9일 오후 1시 55분쯤 구좌읍 한동리 용암해수단지에서 이모(19)씨가 작업중 제품 적재기에 경추부가 끼어 크게 다쳤다고 밝혔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