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한진그룹 제주, 제주지역 ‘환경정화 활동’21일 서귀포 올레6코스 일대서 각종 쓰레기 수거 대대적 전개
한진그룹 제주지역 임직원들은 21일 서귀포 올레코스 일원에서 환경정화활동을 대대적으로 펼쳤다.

제주도내 올레길 해안가로 밀려들어 골칫거리로 떠오른 쓰레기 더미를 치우는데 한진그룹 임직원들이 팔을 걷어붙였다.

한진그룹 제주지역 임직원과 가족들은 21일, 서귀포 올레6코스 중 보목포구에서 서귀포KAL호텔까지 올레길 해안가에 밀려든 각종 쓰레기 수거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한진그룹 제주지역 임직원들의 활동은 2014년 ‘1사1올레’ 자매결연을 맺은 올레6코스 길 환경미화 활동의 일환이기도 하다.

올레길 환경정화 활동에는 대한항공을 비롯해 한국공항, 제동목장, 생수공장, 제주민속촌, 한진, KAL호텔, 항공대, 정석비행장, 진에어, 에어코리아, 한진관광 등 제주지역내 한진그룹 사업장에서 근무하는 임직원과 가족들이 참여했다.

한편 한진그룹중 대한항공은 ‘다솜마루’, 한국공항 제주민속촌 ‘매울림’, 항공대학교 비행훈련원 ‘정석봉사단’, 제주KAL호텔 ‘동백회’, 한진 ‘테우’ 등 그룹사별로 봉사단체를 결성해 장애인과 어린이, 노인복지시설 등을 방문, 노력봉사를 펼쳐오고 있고, 사업장 인근 지역을 대상으로 꾸준한 환경정화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이기봉 기자  daeun4680@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