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축제
제주 가을 밭담의 매력 속으로 '풍덩'오는14일~15일, 제주밭담테마공원서 '제3회 제주밭담축제' 개최
'천년의 밭담가치, 미래로 이어가다' 주제로 다양한 프로그램 실시
제주 밭담.

제주밭담의 가치를 널리 알리고 활용하기 위한 제 3회 제주밭담축제가 개최된다.

제주도가 주최하고 제주도농업유산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축제는 오는 14일부터 15일까지 이틀간 '천년의 밭담가치, 미래로 이어가다'를 주제로 제주밭담테마공원(구좌읍 월정리 소재)에서 실시된다.

축제 첫 날인 14일에는 오전 11시 밭담트레킹을 시작으로 도드락 콘서트와 밭담쌓기대회, 굽돌굴리기 대회, 밭담푸드 콘테스트, 밭담 골든벨 등 제주밭담과 돌문화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밭담트레킹은 14일 오전 11시, 오후 3시 그리고 15일에는 오전 11시에 실시된다. 이 프로그램은 제주에서 밭담의 형태가 잘 보존된 월정리 마을을 중심으로 1시간 내외의 코스로 이어지며 전문 밭담 해설사가 배치돼 세계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된 제주밭담의 가치와 역사를 직접 들을 수 있는 시간으로 진행된다.

특히, 14일 오후 3시에 실시되는 밭담트레킹에는 우리나라 최고의 연극 배우 박정자씨가 함께 걸으며 코스 중간에 버스킹 공연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오후 5시에는 제주대학교 고성보 교수의 진행으로 제주돌담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옛 제주선인들의 삶을 이해하기 위한 전문가 토크콘서트도 진행된다.

이와 함께 밭담을 주제로 한 어린이 그림그리기 대회와 제주 갈옷을 입고 참가자들이 직접 작물을 캐고 모종을 심고 직접 구워먹기도 하는 이색 체험행사도 마련된다.

이번 축제에서 또 하나 눈길을 끄는 대목은 플리마켓으로 불리는 '아트마켓-머들장'이다.

제주도내 플리마켓에서 활동하고 있는 공방 가운데 선정된 작가와 공방 29곳이 참여해 제주밭담을 소재로 한 다양한 기념품을 선보이게 되며 축제 참가자들이 직접 현장 투표를 통해 우수작품을 선정하게 된다. 선정된 기념품은 디자인 개발비를 지원해 새로운 제주관광 특화상품으로 육성될 예정이다.

캐리커쳐를 비롯해 방향제와 악기, 천연비누 같은 체험코너도 마련된다.

제주밭담축제는 2013년 국가중요 농어업유산에 이어 2014년 FAO 세계중요농업유산으로의 등재를 기념해 우리의 소중한 제주밭담의 가치를 대내외에 알리고 농업과 문화, 관광을 접목해 지난 2015년부터 해마다 개최돼 오고 있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