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경제일반
대한항공, 제주 소아암·백혈병 환자 할인장애인·누워서 탑승하는 환자승객 운임 할인 이어 확대
대한항공 여객기.

대한항공이 제주도내 소아암과 백혈병 환자 및 보호자를 위해 16일부터 국내선 항공 운임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대한항공은 제주도내 소아암/백혈병 환우(만 18세 미만)와 동반하는 보호자의 항공교통 편의를 위해 국내선 제주~김포 왕복 운임 할인을 16일부터 시작한다고 12일 밝혔다.

만 24개월~만 13세 미만 어린이 환우는 일반석 정상운임의 45%, 동반보호자 30% 할인하고 만13세~만18세 미만 환자와 동반보호자 1명에게는 왕복 30% 할인 운임을 적용하게 된다.

지금까지 장애인(30%~50%) 및 동반보호자 할인 적용과 누워서 항공기를 이용해야만 하는 환자 승객 50%(일반석 6석 사용중 3석 운임, 보호자 1명 무료) 운임 할인에 이어 장애인 등록이 안된 소아암/백혈병 환자와 보호자에게까지 확대 적용하는 것이다.

제주에서 소아암/백혈병 환자들이 많게는 월 2회 이상 서울행 항공편을 이용해야 하는 상황에서 항공운임 할인을 통해 경제적으로 도움을 주기 위해 대한항공은 이 같이 결정했다.

항공편 예약은 대한항공 예약센터나 제주지점으로 문의하고, 발권은 제주지점 발권카운터에서 사전 발권하거나 출발 당일 제주공항 대한항공 카운터에서 발권 및 좌석배정을 받고 탑승하면 된다.

최병근 기자  whiteworld84@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