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일보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제주비엔날레 '아트올레 : 한경' 개최오는 14일, 저지문화예술인 마을서 '아트올레:한경' 개최

제주도립미술관(관장 김준기)은 제주비엔날레 사전프로그램인 '아트올레:한경'을 오는 14일 오후 2시에 저지문화예술인마을 일원에서 개최한다.

제주비엔날레 아트올레는 예술가의 작업시을 중심으로 제주도 곳곳의 자연과 문화를 체험하고 그 가치를 공유하는 투어프로그램이다.

올해 처음 열리는 제주비엔날레의 다양한 프로젝트 가운데 하나로 열리는 이 행사는 문화예술의 섬 제주도의 예술가들과 도민, 관광객들이 참여하는 답사이자 강연이며 새로운 만남과 토론이 열리는 따뜻한 소통의 장이다.

이번 행사는 저지문화예술인마을에 위치한 작가들의 작업공간과 갤러리들을 탐방하는 자리다.

'아트올레:한경' 투어에서는 먼저 갤러리 노리를 방문해 오석훈 작가의 전시를 관람하고 갤러리 대표인 이명복 작가와 미술을 주제로 한 담론을 나눈다.

이후 제주현대미술관에서 진행되고 있는 제1회 제주비엔날레 전시의 일부를 전문 도슨트의 안내와 함께 감상한 후 이명복 작가의 안내로 저지문화예술인 마을에 있는 JIN 갤러리, 서담미술관 등 4곳의 예술공간을 둘러본다.

제주도립미술관 관계자는 "저지문화예술인 마을을 거닐며 지역민으로서 우리 고장의 예술발전방향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이번 아트올레를 통해 제주비엔날레에 대한 도민의 관심과 참여를 확대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송민경 기자  aslrud7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도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좌승훈칼럼
여백
여백